2020년 5월 27~28일 K리그,분데스리가 해외축구 스포츠분석 축구분석 Gbet-guide.com


8 분 읽음

안녕하세요 Gbet-guide.com OLIVE 입니다.

스포츠토토의 핵심은  배당 흐름 , 

그리고 경기 모니터링이라고 생각합니다. 

아무리 데이터의 흐름 , 통계의 흐름을 파악한다고 하여도 경기를 알고 , 

팀 상황을 직접 보고 배팅을 진행하는것과 , 

단순 데이터와  , 분석으로 배팅을 진행하는건 

수익률 즉 돈을 잃는냐 따느냐 실질적인 수익에서 

 정말 많은 차이를 가지고 옵니다. 

금일 축구 분석 참고하셔서 좋은결과 나오길 기대해봅니다.



서울이랜드 - FC안양


전남과의 홈경기에서 0-0으로 비긴 서울 이랜드. 

3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하며 아직 승리를 거두지 못하고 있다. 

다만 2년 연속 리그 최하위에 머문 서울 이랜드의 경기력이 정정용 감독의 부임과

 함께 확 달라졌다는 것이 고무적. 효과적인 전방압박과 짜임새 있는

 공격전개를 통해 위협적인 장면을 많이 만들어내고 있고 수비진의 조직력도

 상당히 좋아진 모습이다. FW 수쿠타-파수,레안드로를 비롯한 공격진의

 결정력이 다소 아쉽기는 하나 지난 시즌 `승점 자판기’에서 만만히 볼 수 없는

 복병으로 변신했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원정에 나서는 안양. 홈에서 경남 상대로 2-3 패배를 당해 리그 3연패 부진에 빠졌다. 

특히 1-2 상황에서 상대 퇴장으로 수적 우세가 생겼음에도 살리지 못하고

 오히려 실점을 허용했을 정도로 3경기 6실점을 기록한 수비진이 불안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 FW 마우리데스의 부상에 경남전 2골을 터뜨린

 MF 이정빈이 입대하면서 공격의 핵심 자원을 잃게 됐다는 것이 우려되는 부분.

 FW 팔라시오스,조규성 MF 알렉스 3인방이 이적한 공백을 

크게 드러내고 있는 만큼 MF 이정빈의 입대는 치명적인 타격을 줄 것으로 보여진다. 

더불어 거액을 들여 데려온 FW 아코스티가 결정적인 찬스를 

여러 차례 날리는 등 결정력에 문제를 드러냈다는 것도 아쉽다.


<코멘트>

3경기 모두 비긴 정정용 감독의 서울 이랜드. 비록 승리를 거두지는 못했지만 

지난 시즌과 비교해 짜임새 있는 경기력을 보여주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반면 안양은 3경기 6실점으로 수비가 흔들리는 가운데 

핵심 3인방의 이적에 MF 이정빈까지 입대로 팀을 떠나게 되면서 

공격을 이끌 에이스의 공백이 더욱 커졌다는 점에서 홈에서

 최근 안양 상대로 2연승중인 서울 이랜드의 첫 승을 기대해볼 만하다.


전남드래곤즈 - 충남아산


서울 이랜드와의 원정경기에서 득점 없이 0-0으로 비긴 전남. 

1승2무로 승점 5점을 얻고 있는 가운데 3경기 무실점을 기록할 정도로 탄탄한

 수비력을 보여주고 있다. 다만 제주전 세트피스 득점 외에는 득점을

 기록하지 못하고 있을 정도로 공격에서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모습.

 FW 호도우프의 부상 이탈에 FW 쥴리안,이종호가 위협적인 움직임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더불어 스피드가 강점인 FW 정재희의 입대하게 되면서 

수비를 탄탄히 하고 역습을 노리는 전경준 감독의 축구의 중요한 

공격옵션 하나를 잃게 됐다는 것이 우려된다.


원정에 나서는 충남아산 FC. 홈에서 수원FC 상대로 0-5 대패를 당했다.

 초반 20분간 보여준 경기력은 좋았지만 예상치 못한 중거리 

한 방으로 실점을 허용한 이후 균형이 무너지면서 대량실점을 허용하는 모습.

 아무래도 재정적인 문제, 새롭게 시민구단으로 전환하면서

 다른 팀들에 비해 전력이 떨어지는 약점이 그대로 드러났다. 

다만 FW 무야키치,김찬,박민서 등을 중심으로 펼치는 역습이

 날카로움을 보여주고 있고 선수단 구성에 비해 시즌 초반 

보여주고 있는 팀의 짜임새는 나쁘지 않다는 점에 기대를 건다.


<코멘트>

1승2무를 기록중인 전남. 3경기 1득점 무실점으로 

짠물수비를 보여주고 있지만 FW 호도우프의 부상에 

FW 이종호,쥴리안이 부진한 공격에서는 답답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FW 정재희의 입대라는 악재까지 있는 만큼 비록 수원FC에 0-5로 대패했지만

 선수단 구성에 비해 시즌 초반 보여주고 있는 팀의 짜임새가

 나쁘지 않은 충남아산의 선전을 기대해볼 수 있다.


수원FC - 경남FC


충남아산과의 원정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둔 수원FC. 2연승을 거두며 

승점 6점으로 리그 3위에 올랐다. 3경기 연속골을 터뜨린 

FW 안병준의 득점력이 폭발하고 있는 가운데 FW 모재현까지 득점포를 가동했고

 FW 마사,다닐로 MF 말로니 등 외국인 선수들의 활약까지 좋은 모습. 

더불어 2경기 연속 무실점을 기록하며 DF 이한샘,조유민이 중심이 된 

수비진도 안정감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박스 바깥에서도

 과감히 슈팅을 시도하며 좋은 결과를 만들어내고 있는 만큼

 더욱 자신감 있는 경기를 펼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원정에 나서는 경남. 안양과의 원정경기에서 3-2로 승리를 거두며

 `초보 감독’에게 첫 승을 안겼다. FW 황일수가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빠른 스피드를 앞세워 상대 수비진을 휘저었다는 것도 고무적. 

다만 설기현 감독의 파격적인 2-5-3 전술이 2경기 5골을 터뜨리며 

공격에서 위력을 발휘한 반면 수비에서는 2경기 연속 2실점에 여러 차례 

결정적인 찬스를 내주는 등 불안한 모습을 계속해서 노출하고 있다는 것이 문제. 

더불어 MF 장혁진이 안양전 퇴장으로 결장하게 돼 중원의 핵심 자원 없이

 수원FC전을 치르게 됐다는 점도 우려되는 부분.

 FW 룩,김승준,네게바가 연습경기를 통해 컨디션을 끌어올리고 있지만 

아직 완벽한 상태가 아니라는 것도 아쉽다.


<코멘트>

충남아산을 5-0으로 대파한 수원FC. 주포 FW 안병준이

 3경기 4골로 맹활약을 펼치고 있고 외국인 선수들까지 빠르게 

팀에 적응하며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2경기 연속 무실점으로 

수비진이 안정감을 보여주고 있는 것도 고무적. 

반면 경남은 설기현 감독의 파격적인 2-5-3 전술이 공격에서는 먹히고 있지만

 2경기 4실점에 많은 찬스를 허용하는 등 수비에서 약점을 

드러내고 있다는 점에서 홈팀 수원FC의 승리를 예상한다.


라이프치히 - 헤르타 베를린


마인츠 원정에서 주포 베르너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5-0 대승을 거둔 라이프치히. 

리그 4경기만에 승리를 추가하며 3위 자리를 지켰다.

 DF 코나테,암파두가 부상으로 빠진 것 외에는 별다른 전력누수 없이 

베스트 라인업을 가동할 수 있다는 것이 고무적. 

특히 핵심 수비수 DF 우파메카노가 복귀하면서 27실점으로

 최소실점을 기록중인 수비진이 더욱 탄탄해진 것이 고무적. 

더불어 FW 베르너,폴센의 득점포가 가동되면서 

라이프치히 특유의 빠르고 짜임새 있는 공격이 위력을 발휘했다. 

헤르타 베를린 상대로 최근 4연승을 거뒀을 정도로 강했다는 것도 기대해볼 수 있는 부분.


원정에 나서는 헤르타 베를린. 홈에서 우니온 베를린과의 더비매치에서

 4-0 대승을 거두고 리그 재개 이후 2경기 7득점 무실점으로

 2연승을 달리며 반등에 성공했다. 

승점 34점으로 강등권과의 격차를 벌린 가운데 6위 볼프스부르크와 5점차로 

유로파리그 진출도 사정권에 들어섰다.

 특히 FW 이비세비치,쿠냐,루케바키오 삼각 편대를 앞세워 

리그 중단 전과는 달라진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모습. 

이번 시즌 원정에서 5승4무4패로 좋은 성적을 기록하고 있는 것도 고무적이다.

 다만 FW 칼루 MF 아스카시바르 DF 크라프트,레킥,

슈타르크 등 부상자들의 공백에 라이프치히 상대로는

 최근 4연패를 당하는 등 많은 실점을 허용하며 

약한 모습을 보였다는 점은 다소 우려되는 부분이다.


<코멘트>

마인츠 상대로 5-0 대승을 거둔 라이프치히. 주포 베르너가 해트트릭을 기록하는 등 

공격력이 폭발하며 3경기 연속 무승부의 늪에서 벗어났다. 

특히 핵심 DF 우파메카노의 복귀로 리그 최소실점을 기록하고 있는

 수비진이 더욱 탄탄해진 만큼 리그 재개 이후 2연승으로

 상승세를 타고 있지만 라이프치히 상대로 

4연패중인 헤르타 베를린을 잡아낼 수 있을 것으로 본다.


호펜하임 - 쾰른


파더보른 원정에서 1-1로 비긴 호펜하임. 

2경기 1무1패에 최근 7경기째 승리를 거두지 못할 정도로 부진에 빠졌다.

 FW 크라마리치,벨포딜,아다미얀이 부상으로 이탈해 공격진의

 전력누수가 크다는 것도 우려되는 부분. 그나마 FW 다부르,베부가 

복귀하기는 했지만 이번 시즌 12골을 합작한 FW 크라마리치,아다미얀의 공백이 우려된다. 

특히 FW 다부르가 세비야에서 이적해 온 이후 장기부상을 당하는 등

 분데스리가와 호펜하임에 빠르게 적응하지 못한 상태라는 점에서

 27경기 36득점에 그친 호펜하임의 공격력 문제가 이어질 수 있을 듯. 

더불어 홈에서 14경기 34실점을 허용하며 수비불안과 함께 

5승1무8패로 기복이 심했다는 것도 우려된다.


원정에 나서는 쾰른. 홈에서 뒤셀도르프 상대로 경기 종료 직전 2골을 만회하며

 극적인 무승부를 기록했다. 2-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2-2로 비긴 마인츠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 무승부로 승리를 놓치는 모습. 

MF 리제의 부상 외에 별다른 전력누수가 없는 가운데 

FW 코르도바,우트,모데스트 등 공격수들의 폼이 좋은 것은 

고무적인 부분이지만 2경기 연속 2실점을 허용한 수비진이 불안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 원정에서는 13경기 19득점 29실점으로 4승1무8패로 약했다는 것이 

우려되는 부분. 더불어 호펜하임 상대로는 최근 5경기 1무4패에 

14/15 시즌 이후 승리가 없을 정도로 약세를 드러내고 있다.


<코멘트>

공격진의 3인방이 부상으로 이탈한 호펜하임. 

공격의 핵심들이 대거 빠진 공백이 우려된다. 

다만 FW 다부르가 부상에서 복귀하면서 그나마 상황이 나아졌다는 점. 

최근 쾰른 상대로 8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할 정도로 

강한 면모를 보인 만큼 원정에서의 부진에 2경기 연속 수비가 흔들리며 

무승부에 그친 쾰른의 불안요소를 고려해 무승부의 가능성을 노려보는 것이 좋아 보인다.


아우크스부르크 - 파더보른


샬케 원정에서 3-0 대승을 거둔 아우크스부르크. 

리그 6경기 1무5패의 부진에서 벗어나는데 성공했다. 

승점 30점 고지에 오르며 16위 뒤셀도르프와는 승점 6점차로 여유가 생겼다는 것도

 긍정적인 부분. FW 안드레 한이 부상으로 빠진 것 외에 별다른 전력누수가 없다는 점도

 긍정적으로 볼 수 있다. 특히 주포 FW 니델레크너가 11골로

 꾸준한 득점력을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수비진에 별다른

 전력누수가 없다는 점이 수비불안으로 고생한 아우크스부르크에게 

고무적인 부분. 더불어 홈에서 5승3무5패로 경쟁력 있는 모습에 

파더보른 상대로는 최근 홈 3연승을 기록하며 강세를 보여주고 있다.


원정에 나서는 파더보른. 호펜하임과의 홈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하며

 리그 재개 이후 2경기 연속 무승부에 그쳤다. 최근 8경기 3무5패로 

승리를 추가하지 못하면서 승점 18점으로 리그 최하위에 머물러 있는 상황.

 MF 미셸 DF 숀로가 부상에서 돌아왔지만 DF 킬리안의 부상 공백이 여전하고

 승점 3점이 간절한 상황에서 FW 맘바,스르베니를 중심으로 

펼치는 공격이 주춤하고 있다는 것이 우려된다. 

특히 원정에서 2승4무7패로 열세를 보이고 있고 

최근 아우크스부르크와의 상대전적도 7경기 1승2무4패로 좋지 않았다.


<코멘트>

샬케 원정에서 3-0 대승을 거두고 돌아온 아우크스부르크. 

주포 FW 니델레크너를 중심으로 공격이 기능하고 있는 가운데 

부상자들이 돌아온 수비진이 안정을 찾고 있다. 

파더보른이 리그 최하위에 머물러 있는 상황에서

 최근 7경기 1승2무4패로 열세를 보인 아우크스부르크를 상대한다는 점. 

불안한 수비력을 고려하면 홈팀의 승리를 노려볼 만하다.


뒤셀도르프 - 샬케


쾰른 원정에서 2-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비긴 뒤셀도르프.

 2분 사이 2골을 실점하는 아쉬운 수비 집중력을 보여줬다. 

다만 GK 스테판의 부상 외에 다른 전력누수는 없는 가운데 

MF 토미를 중심으로 특유의 역습을 통해 2골을 터뜨리며 

뢰슬러 감독 부임 후 쉽게 지지 않는 끈적함을 보여주고 있다는 것이 고무적. 

최근 8경기 1승6무1패, 5경기 무패로 끈적한 팀 컬러를 자랑하고 있다.

 특히 리그 11골을 터뜨린 FW 헤닝스를 벤치로 내리고

 MF 토미를 중심으로 빠른 속도의 역습을 통해

 재미를 보고 있는 흐름에 기대를 걸어볼 수 있다.


원정에 나서는 샬케. 홈에서 아우크스부르크에 0-3으로 대패하며 

리그 재개 후 2연패에 9경기 4무5패로 승리를 추가하지 못하고 있다. 

리그 8위까지 추락하며 챔피언스리그 진출이 멀어졌다는 것도 아쉬운 부분. 

특히 MF 마스카렐 DF 스탐불리가 부상으로 이탈한 가운데 

에이스 MF 아릿이 나올 수 없는 만큼 이번 시즌 6골 4도움으로 

팀의 공격을 이끌고 있는 핵심의 이탈이 뼈아파 보이는 모습. 

더불어 전반기에 견고했던 수비진이 최근 5경기 16실점으로

 흔들리는 등 리그 중단의 여파가 경기력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점이 우려된다.


<코멘트>

쾰른 원정에서 아쉬운 무승부를 기록한 뒤셀도르프. 

하지만 MF 토미를 중심으로 펼치는 역습축구가 위력을 발휘했다는 점. 

리그 재개 후 2연패에 빠진 샬케가 2경기 무득점 7실점으로

 에이스 공백에 수비가 흔들리며 최악의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변의 가능성을 충분히 노려볼 수 있는 경기로 예상한다.


우니온 베를린 - 마인츠


헤르타 베를린과의 더비매치에서 0-4로 대패한 우니온 베를린.

 첫 실점 이후 공수 밸런스가 무너지며 완패를 당했다. 

리그 재개 후 2연패에 4경기 연속 승리를 기록하지 못하면서 

승점 30점으로 16위 뒤셀도르프와의 승점차가 6점차로 줄어든 상황.

 다만 부상으로 지난 라운드에 결장했던 DF 란츠가 복귀하면서 

별다른 전력누수 없이 베스트 라인업을 가동할 수 있게 됐다. 

탄탄한 수비 조직력을 바탕으로 홈에서 13경기 18득점 18실점을

 기록하며 6승1무6패로 선전하고 있고 FW 안데르손,뷜터를

 중심으로 선 굵은 축구가 효과를 보고 있는 만큼 부상자들의 

복귀를 통해 반등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진다.


원정에 나서는 마인츠. 라이프치히와의 홈경기에서 0-5로 대패를 당했다. 

최근 3경기 무패에 쾰른전 극적인 무승부로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흐름을 이어가지 못했다는 점이 아쉬운 부분. 

주전 GK 젠트너가 부상으로 이탈한 것 외에 다른 전력누수는 없는 상황이지만

 리그 27경기 60실점으로 수비력에 문제를 드러내고 있다는 점. 

특히 원정에서 13경기 34실점으로 수비가 흔들리고 있는 만다는 것이 우려된다. 

리그 12골을 넣은 FW 콰이손과 함께 부상에서 돌아온 

FW 마테타가 중심이 된 역습의 속도는 나쁘지 않지만 

수비가 흔들리며 연쇄적으로 무너지는 경우가 많았다는 것이 마인츠의 불안요소다.


<코멘트>

`베를린 더비’에서 0-4로 대패한 우니온 베를린. 

다만 DF 란츠의 복귀를 통해 베스트 라인업을 가동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원정팀 마인츠가 수비에 약점을 드러내며 원정에서 실점이 많다는 점을

 고려하면 안정감에서 앞서는 우니온 베를린의 승리를 기대해볼 만하다.


1차 분석은 간단한 데이터들 위주로 적어드렸습니다. 

경기 1차 분석 픽은 단순하게 참고 용도로 사용해주시면 됩니다.


안전한 스포츠배팅 및 온라인카지노 배팅은

Gbet-guide.com 에서 추천드리는 믿을만한 곳을 한번 이용해보시는건 어떨까요?

해외배팅은 놀이터 선택이 제일 중요한부분인거아시죠?

안전하고 먹튀없는 파코최고등급 보유 해외배팅업체 입니다.

불안전하게 스포츠배팅을 즐기지 마시고 안전하고 보안철저한 곳에서 즐겨보세요

이용해보시면 아십니다.

As007k.com

이미 20만명이 넘는 회원들이 이용중인 메이저중에 메이저입니다.




댓글
* 이메일이 웹사이트에 공개되지 않습니다.